슈퍼콤마비, 혼돈의 세계 ‘슈퍼키즈’ 컬렉션 [SFW 2018 SS]

컬렉션 2017. 10.18(수) 10:3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매경닷컴 시크뉴스 이상지 기자] 지난 17일 서울 중구 동대문 DDP에서 열린 슈퍼콤마비(SUPERCOMMA B) 컬렉션에서 유니크한 스트리트 웨어가 공개됐다.

2018 S/S 헤라서울패션위크의 슈퍼콤마비 컬렉션에서는 ‘슈퍼키즈#커런트무드’라는 테마 아래 여러 디자인 아이템이 공개됐다. 21세기 키즈와 20세기 소년소녀들의 스타일을 믹스해 자유로운 감성과 제어하지 않은 유니크한 스타일로 런웨이를 가득 채웠다.

현시대의 슈퍼키즈는 창의적인 방식으로 과거와 현재와 미래를 유연하게 이어가며 단순히 유행을 좇지 않고 그들만의 개성 넘치는 스타일링 방식으로 보여줬다.

더셀럽 포토

모델들은 자유롭고 틀에 박히지 않은 워킹, 연극적 퍼포먼스로 자유분방한 감성을 드러냈다. 큰 깃발을 들고 나온 모델, 결벽증 소년, 우주소녀 등 개성 있는 넘치는 슈퍼키즈 캐릭터들은 만화 속 주인공 같은 톡톡 튀는 매력을 발산했다.

티셔츠나 셔츠를 마치 망또처럼 등에 두르거나 웨딩 베일과 두터운 롱 패딩을 자유롭게 믹스매치한 독특한 스타일을 역시 눈길을 끌었다.

가수 겸 배우 엄정화와 가수 태민이 우주를 대표하는 여왕과 아이돌 역을 맡아 런웨이 말미와 중간에 독특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많은 관객들의 이목을 모으기도 했다.

더셀럽 포토

[이상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권광일 기자]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