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FAN’ 샤이니 민호부터 정우성까지, 레드카펫 헤어스타일 왕중왕전

스타일링 2018. 07.13(금) 11:3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이상지 기자] 지난 12일 ‘제 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가 열린 가운데 레드카펫을 빛낸 배우들의 세련미 넘치는 헤어스타일이 화제다.

이날 레드카펫에는 샤이니 민호, 김재욱, 박성훈, 정우성 등 많은 셀럽들이 등장해 이목을 모았다. 배우들은 세련된 포마드 헤어부터 댄디한 가르마 헤어까지 다양한 스타일을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민호는 이마 위로 시원하게 올려서 연출한 포마드 헤어를 연출해 잘생긴 이목구비를 더욱 또렷해보이도록 했다. 김재욱은 자연스러운 내추럴펌을 볼륨감 있게 연출해 남성적인 분위기를 더했다.

박성훈은 한쪽으로 7:3 가르마를 내린 스타일로 지적이면서도 댄디한 분위기를 배가했다. 정우성은 6:4로 연출한 소프트 포마드 컷으로 클래식한 남자의 품격을 보여줬다.

[이상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