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형에 어울리는 포니테일 헤어 찾기, 설하윤 VS 천우희 VS 이민정

스타일링 2018. 08.14(화) 14:0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이상지 기자]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계절, 긴 머리 여성들의 고민이 늘어나는 시기다. 치렁치렁한 긴 머리를 단정하게 묶는 것만으로도 더위를 물리칠 수 있다.

포니테일을 연출할 때에는 자신의 얼굴형에 어울리는 앞머리를 찾는 것이 중요하다. 어떤 앞머리를 매치하느냐에 따라 얼굴형의 콤플렉스를 보완해주기 때문.

설하윤처럼 동그란 얼굴형은 앞머리를 무겁지 않게 시스루뱅으로 연출해 가볍게 연출하는 것이 좋다. 이때 옆의 잔머리를 적당히 빼내어 광대 부근을 한층 슬림하게 연출한다.

천우희처럼 각진 얼굴형에는 5:5 가르마로 연출한 앞머리로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더한다. 약간의 C컬 웨이브를 넣어주는 것만으로도 얼굴이 훨씬 갸름해 보이는 효과를 준다.

이민정처럼 계란형의 얼굴형에는 한쪽으로 내린 긴 앞머리로 시크한 이미지를 배가한다. 이때 세련되고 도도한 느낌을 주기 위해서는 브라운 계열의 헤어 컬러를 선택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다.

[이상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권광일, 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