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 헤어트렌드] 방탄소년단의 뷔부터 GD까지, 울프컷의 귀환 ‘다크 애쉬블루 울프컷’

트렌드 2018. 11.07(수) 09:1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이상지 기자] 방탄소년단 뷔, 지디, 남주혁, 송민호까지 연예인들이 사랑하는 울프컷이 올가을 트렌드로 떠올랐다.

다소 거칠고 남성적인 긴 뒷머리로 명명되던 울프컷은 올해 부드러운 느낌으로 변화되었다는 것이 특징.

헤어트렌드 ‘다크 애쉬블루 울프컷’은 옆머리는 깔끔하게 디자인하고 뒷머리 기장은 길게 내어 소프트한 느낌으로 마무리했다. 다크애쉬블루 염색으로 감각적으로 디자인한 것이 특징.

아이벨르팜므 목동점 아라디자이너는 “올 가을 남성 헤어의 특징은 긴 기장이 두드러진다. 울프컷의 경우 전보다 부드러운 느낌이 강조되어 뒷머리쪽에 웨이브로 포인트를 주는 등 감각적인 스타일로 표현된다. 앞머리를 부드럽게 덮고 웨이브 혹은 소프트 레이어드로 느낌을 살려 울프컷에 도전해볼 것을 추천한다”고 조언했다.

[이상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아이벨르팜므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