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 헤어트렌드] 설리 ‘러블리 허쉬펌’, 2019 핫서머 ‘중단발 레이어드 허쉬펌 웻스타일링’

트렌드 2019. 06.05(수) 08:08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한숙인 기자] 모델 최소라의 강하지만 엣지있는 스타일로 주목받기 시작했던 허쉬컷이 설리에 의해 사랑스럽게 재해석되면서 여성들의 로망 헤어스타일로 부상했다. 허쉬컷은 샤기컷의 강함은 부담스럽지만 레이어드컷의 밋밋함이 지루한 이들이 시도해 볼만한 스타일이다.

허쉬컷은 헤어디자이너들에게도 도전이다. 스타일을 잡는 것부터 쉽지 않지만 길이와 펌에 따라 느낌이 달라져 헤어 디자이너와 충분한 상담만 이뤄진다면 기분 전환 효과는 확실하다.

올 여름 주목해야 할 허쉬컷은 설리의 사랑스러움에 엣지를 더했던 ‘중단발 레이어드 허쉬펌 웻스타일링’이다.

더셀럽 포토
2019년 핫트렌드이기도 한 허쉬펌은 샤기컷의 거친 느낌보다는 부드럽고 레이어드 컷 보다는 층이 많은 스타일로 개성 있는 헤어스타일 연출할 수 있는 것이 강점이다. 여기에 젖은 듯한 질감으로 표현하는 연출법까지 더한 ‘중단발 레이어드 허쉬펌 웻 스타일링’은 폭염이 내리쬐는 도심은 물론 해변, 어디에서든 쿨과 섹시를 동시에 충족할 수 있다.

쟈끄데상쥬 신천점 레이점장은 “허쉬펌은 컷 단계에서부터 디자인이 많이 들어간 스타일로 웨이브 펌을 하는 경우 더욱 여성스러운 분위기로도 표현이 가능하다. 웻 스타일링으로 촉촉함을 표현할 때는 모질에 맞는 제품을 사용하고 젤 타입은 무게감이 있어 컬이 늘어질 수 있으니 소프트 타입의 젤 혹은 멀티 오일을 모발 끝에 살짝 바르면 좋다”라고 조언했다.

[한숙인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쟈끄데상쥬 제공, 설리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