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소거 추격 스릴러 ‘미드나이트’, 6월 30일 극장+티빙 동시 공개 [공식]

영화 2021. 06.10(목) 16:0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미드나이트'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영화 ‘미드나이트’(감독 권오승)가 오는 30일 공개를 확정했다.

‘미드나이트’는 한밤중 살인을 목격한 청각장애인 경미(진기주)가 두 얼굴을 가진 연쇄살인마 도식(위하준)의 새로운 타겟이 되면서 사투를 벌이는 극강의 음소거 추격 스릴러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두 인물이 마치 등을 맞대고 있는 듯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 가운데, ‘미드나이트’를 연상케 하는 푸른 색감으로 보는 이들에게 서늘함을 느끼게 한다. 경미로 분한 진기주가 불안하고 두려운 표정으로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는 반면, 도식으로 분한 위하준은 섬뜩한 시선을 던지며 대비를 이루고 있어 궁금증을 자극한다.

여기에 “들을 수 없는 목격자 연쇄살인마의 타겟이 되다”라는 카피는 이들의 색다른 스릴러의 탄생을 전하며 맹렬한 추격전을 통해 극강의 긴장감을 선사할 것을 예고하고 있어 기대감을 더한다.

‘미드나이트’는 지난 9일 티빙과 티빙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온라인 제작보고회에는 진기주, 위하준, 박훈, 김혜윤, 그리고 영화의 연출과 각본을 맡은 권오승 감독까지 총출동해 영화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와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하며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미드나이트’는 오는 30일 티빙과 극장에서 동시 공개된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CJ CGV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