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호준, ‘소방서 옆 경찰서’ 출연 확정…김래원·공승연과 호흡

방송 2022. 01.25(화) 09:17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손호준
손호준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배우 손호준이 ‘소방서 옆 경찰서’로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24일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손호준은 SBS 새 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에 출연을 확정, 2022년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손호준은 극중 겉모습은 차가워 보이지만 누구보다 주변 사람과 피해자를 챙기며 거침없이 화염 속으로 돌진하는 ‘봉도진’역에 분해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일 전망이다.

‘소방서 옆 경찰서’(극본 민지은, 연출 신경수, 제작 메가몬스터)는 범죄와 재난, 응급과 위급을 오가는 치열한 현장을 경찰서와 소방서가 공동으로 대응하는 현장일지로, 타인을 위해 심장이 뛰는 ‘최초대응자’들의 가장 뜨거운 팀플레이를 그려낸다.

불도저 같지만 속은 순박하고 청정 무해한 캐릭터로 변신할 손호준은 배우 김래원, 공승연과 함께 연기 호흡을 맞춰 찰떡 케미는 물론,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낼 예정이다.

앞서 손호준은 티빙 오리지널 예능 ‘러브캐처 인 서울’ MC로 발탁, 데뷔 후 처음으로 진행을 맡아 장도연과 완벽한 티키타카를 선보였고, 연애 리얼리티 애청자의 면모를 거리낌 없이 드러내 몰입도를 높인 바 있다.

데뷔 이후 어떤 역할이든 완벽하게 소화하는 찰진 연기와 선한 매력으로 대중의 호감을 얻은 손호준은 ‘소방서 옆 경찰서’ 캐스팅을 확정 지으며 2022년에도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생각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