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1일) 날씨, 9년 만에 눈 내리는 설날…귀경길 '쌀쌀'

문화/사회 2022. 01.31(월) 16:1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내일(1일) 날씨
내일(1일) 날씨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설날 당일인 내일(2월 1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겠다.

기상청 날씨누리에 따르면 내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오후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오늘(31일) 밤부터 설날인 1일 오전까지 수도권·강원 영서·충청권에 눈이 내리고 전북·전남권 북부에는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특히 9년 만에 눈 내리는 설날을 맞게 된다. 이번에 내리는 눈은 함박눈으로 예상돼 수도권과 강원내륙·산지, 충북북부, 서해5도, 울릉도, 독도에는 눈이 2~7㎝ 쌓일 전망이다.

충북북부를 제외한 충청은 예상 적설량이 1~5㎝이고 전북·전남북부·경북북부·경북서부내륙·경남서부내륙은 1~3㎝이다.

또한 눈이 내리면서 한파가 계속되겠다. 아침 최저 기온은 -7도~2도, 낮 최고 기온은 2~8도가 되겠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뉴시스]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