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날 오늘(1일) 날씨, 수도권 오전까지 눈…오후부터 기온 '뚝'

문화/사회 2022. 02.01(화) 08:0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냘씨
냘씨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설날인 1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수도권을 포함한 전국 곳곳에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오전까지 눈이 내리는 곳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고, 내린 눈이 얼어 빙판길이나 도로 살얼음으로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차량 운행 시 저속 운행하고 안전거리를 확보하여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라며, 보행자 안전사고에도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예상 적설량은 수도권·강원도·충청북부·서해5도·울릉도·독도 2~7㎝(많은 곳 10㎝ 이상), 충청권남부·경북북부내륙 1~5㎝, 전북·전남권북부·경상서부내륙 1~3㎝, 전남남부·제주도산지 0.1㎝ 미만 눈 날림이다.

오후부터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내일(2일)과 모레(3일) 아침 기온은 경기내륙과 강원내륙.산지, 충북북부를 중심으로 -10도 이하로 낮아져 추워지겠다. 한파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높겠으니, 추위로 인한 건강관리와 실내 전열기 사용으로 인한 주택화재 등에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7~2도, 낮 최고기온은 2~7도가 되겠다.

미세먼지는 경기남부·세종·충북·충남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다만 서울·인천·경기북부·대전·호남권·제주권은 오전부터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이 예상된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뉴시스]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