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이씨, 6명 중 5명 코로나19 확진 “공연 잠정 연기” [전문]

가요 2022. 08.09(화) 17: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스테이씨 재이
스테이씨 재이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그룹 스테이씨 멤버 재이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하이업엔터테인먼트는 9일 위버스를 통해 “재이는 8일 실시한 PCR 검사 결과 음성이었으나 경미한 몸살 기운이 있어 9일 오전 추가적으로 신속항원 검사를 진행, 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며 “현재 재이는 경미한 몸살 기운 외 특별한 증상은 없으며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재택 치료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윤은 8일 실시한 PCR 검사 및 9일 선제적으로 실시한 신속항원 검사 모두 음성임을 확인했다”라고 전했다.

소속사는 “이로 인해 13일 예정이었던 공연이 잠정 연기됨을 안내드린다. 현재 아티스트의 건강 및 공연 연기에 대한 상황을 검토 중으로 이후 공연 및 기존 예매하신 티켓에 대한 사항은 검토 후 빠르게 재공지 드릴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스테이씨는 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의 코로나19 확진을 알린 바. 재이의 추가 확진으로 스테이씨는 윤을 제외한 6명 중 5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이하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하이업엔터테인먼트입니다.

스테이씨 멤버 재이가 9일(화)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아 안내드립니다.

재이는 8일 실시한 PCR 검사 결과 음성이었으나, 경미한 몸살 기운이 있어 9일 오전 추가적으로 신속항원 검사를 진행, 9일(화)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현재 재이는 경미한 몸살 기운 외 특별한 증상은 없으며,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재택 치료 중입니다.

윤은 8일 실시한 PCR 검사 및 9일 선제적으로 실시한 신속항원 검사 모두 음성임을 확인했습니다.

이로 인해 13일 예정이었던 공연이 잠정 연기됨을 안내드립니다. 현재 아티스트의 건강 및 공연 연기에 대한 상황을 검토 중으로, 이후 공연 및 기존 예매하신 티켓에 대한 사항은 검토 후 빠르게 재공지 드릴 예정입니다.

본 공연을 기대하고 예매해 주신 관객 여러분께 아쉬움과 불편을 끼쳐드려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한 검투 후 빠르게 재공지 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여 멤버들의 치료와 회복에 최선을 다하고,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모두의 안전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셀럽미디어DB]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