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줄서는 식당'서 집게 먹방→땀 털기…비매너 방송 태도 논란

방송 2022. 08.10(수) 09:0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줄 서는 식당
줄 서는 식당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배우 성훈이 방송 태도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8일 방송된 tvN '줄 서는 식당'에는 성훈이 게스트로 출연해 박나래, 입짧은햇님과 맛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삼겹살, 차돌박이, 김치찜 맛집을 찾은 성훈은 앞에 15팀이 줄을 서있는 것을 보고 "정말 차례 올 때까지 계속 카메라 돌리는 거냐" "10분씩만 해도 150분 이네"라며 한숨을 내쉬는 모습을 보였다.

뿐만 아니라 "평소 맛집을 찾아다니는 스타일도 아니고 대기 인원이 1명이라도 있으면 바로 옆집을 가버린다"라며 불만을 토로하는가 하면 줄을 서있던 성훈은 카메라를 바닥에 내려놓기도 했다.

이후 식당에 들어간 성훈은 박나래와 함께 사용하는 고기 집게로 고기를 집어 먹은 후 그 집게로 다시 고기를 구워 박나래와 입짧은 햇님을 당황케 했다. 또한 식사를 이어가던 성훈은 고개를 옆으로 흔들며 땀을 터는 행동을 보였다.

이에 일각에서는 성훈의 행동이 비위생적이고 무례했다는 지적이 잇따르고 있다.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줄 서는 식당'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