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영, 결혼 4년 만에 득녀…"건강했으면 하는 마음"

스타 2022. 09.16(금) 18:3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신아영
신아영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신아영이 득녀했다.

신아영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훗. 나올 생각 없다 길래 진짜 없는 줄 알았지. 그래서 마지막까지 놀자!! 했는데 바로 다음 날 진통 와서 출산했다"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이제 좀 살만해졌는데 문제는 아직 빨래. 슈팅이 살림살이는 정리가 반도 안 됐다. 어떡하지. 다른 거 아무것도 바라지 않고 진짜 건강만 했으면하는 마음"이라고 출산 후 솔직한 심경을 털어놨다.

신아영은 앞서 14일 서울 모처 산부인과에서 딸을 출산했다.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아영은 지난 2018년 미국 뉴욕에서 2살 연하의 하버드대 동문과 결혼해 4년 만에 임신 소식을 알렸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셀럽미디어DB]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