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하, 고혹·러블리 매력 공존…"매 순간 최선 다하려 노력" [화보]

스타 2022. 09.16(금) 23:27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김민하
김민하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로저 비비에(Roger Vivier)’의 앰배서더인 김민하가 ‘하퍼스 바자’ 10월호 커버 촬영을 진행했다.

16일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에서 드라마 ‘파친코’의 배우 김민하의 매혹적인 분위기가 압도적인 투커버(2 Cover)를 공개했다.

공개된 커버 속 그는 백조의 빛과 흑조의 어둠을 주제로 특유의 신비하고 독특한 매력을 선보였다. 특히 고혹적인 자태와 사랑스러움이 공존하는 그만의 표현력으로 백조의 판타지가 담긴 로저 비비에의 2022 F/W 슈즈와 백 컬렉션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촬영 현장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그는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를 통해 “’파친코’ 선자로 저를 둘러싼 많은 것들이 변했죠. 오늘처럼 화보와 인터뷰를 소화해야 하는 경우도 많아졌고, 예전보다 사람들이 저를 알아보고, 차기작을 진중하게 논의하기도 해요. 그런데 실감은 지금도 안 나요. 더 정확하게는 무엇을 실감해야 하는지 잘 모르겠어요. 그저, 매 순간 최선을 다하려고 노력합니다.”라고 전했다.

김민하와 함께한 화보와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10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인스타그램과 SNS를 통해 패션 필름과 유튜브 등 다양한 콘텐츠가 공개될 예정이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