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여신’ 박지영, 이번엔 가을 여신 변신 [셀럽샷]

스타 2022. 09.20(화) 17: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박지영 아나운서
박지영 아나운서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아나운서 박지영이 ‘가을 여신’으로 변신했다.

박지영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카페에서 여유를 즐기고 있는 박지영의 일상이 다양하게 담겼다. 화이트 셔츠와 브라운 톤의 크롭 투피스 세미 정장을 입고 깔끔한 로우 포니테일로 포인트를 준 박지영은 세련미 넘치는 ‘멋쁨’ 매력을 뽐냈다.

또한 박지영은 화보를 방불케 하는 완벽한 비주얼은 물론, 다채로운 표정과 자신감 넘치는 포즈, 사랑스러운 미소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박지영은 2012년 제56회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서울 선 출신으로, 현재 MBC 스포츠+ 아나운서로 맹활약 중이다. 국내 최고의 KBO 리그 하이라이트 프로그램 ‘베이스볼 투나잇’을 이끌고 있는 박지영은 뛰어난 진행 스킬과 편안한 입담, 적재적소 리액션으로 ‘야구 여신’의 입지를 굳히고 있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아이컨택컴퍼니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