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 도 넘은 '스맨파' 악플에 "매번 이럴 생각에 지쳐"

스타 2022. 09.21(수) 13:57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보아
보아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가수 보아가 '스트릿 맨 파이터' 방송 이후 쏟아지는 악플에 심경을 밝혔다.

보아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배틀팀을 저지들이 정하는 것도 아니고. 뱅크투브라더스가 떨어졌으면 덜 하셨으려나"라며 "매번 이럴 생각하니 지치네요"라고 적었다.

이는 지난 20일 방송된 Mnet '스트릿 맨 파이터'(이하 '스맨파')에서는 프라임킹즈와 뱅크투브라더스의 배틀이 펼쳐졌다. 첫 번째 탈락 크루를 결정하는 배틀로, 두 크루의 팽팽한 접전이 이어졌다.

재대결 끝에 트릭스가 패배했고, 프라임킹즈가 첫 탈락의 고배를 마시게 됐다. 하지만 방송 이후 저지들의 판정에 대해 시청자들의 갑론을박이 이어졌고, 결국 저지들을 향한 선 넘은 악플로 이어지게 됐다.

한편, 보아는 지난해 인기리에 방영된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이어 '스트릿 맨 파이터' 저지로 합류했다. '스트릿 맨 파이터'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