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얼업' 장규리 "배우 전향 후 첫 작품 부담有, 폭넓은 연기 보여드릴 것"

방송 2022. 09.27(화) 14:3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장규리
장규리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그룹 프로미스나인 출신 배우 장규리가 '치얼업'을 통해 다채로운 연기를 선보일 것을 예고했다.

27일 오후 SBS 새 월화드라마 '치얼업' (연출 한태섭/극본 차해원) 제작발표회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됐다. 현장에는 배우 한지현, 배인혁, 김현진, 장규리, 양동근, 한태섭 감독이 참석했다.

'치얼업'은 찬란한 역사를 뒤로 하고 망해가는 대학 응원단에 모인 청춘들의 뜨겁고 서늘한 캠퍼스 미스터리 로코. 50년 전통의 연희대학교 응원단을 배경으로 ‘스토브리그’를 공동 연출한 한태섭 감독과 ‘VIP’의 차해원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극 중 장규리는 연희대 응원단 ‘테이아’의 부단장 태초희 역을 맡았다. 이날 장규리는 "캠퍼스물을 꼭 해보고 싶다는 로망이 있었다. 응원단 이야기를 다루고 있는게 신선하고 특별하게 느껴졌다"고 출연을 결심한 계기를 밝혔다.

이어 "개인적으로는 이 인물이 연기하게 된다면 지금까지는 보여드리지 못했던 연기를 자유롭게 보여드릴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다. 폭넓은 연기를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말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배우 전향하고 처음 보여드리는 작품이라 부담감이 없었다면 거짓말이다. 이번 작품 촬영하는 내내 아이돌 활동하면서 저를 아껴주셨던 분들이 여전히 응원해 주시고 있다는 걸 느꼈다. 그분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열심히 촬영에 임했다"고 각오를 다졌다.

'치얼업'은 오는 10월 3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