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반기행’ 원조 떡갈비·전라도 대표 낙지 식당·쇠고기 전문점 등 광주行

방송 2022. 09.30(금) 20:0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백반기행'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배우 백진희가 광주의 푸짐한 밥상을 찾아 떠난다.

30일 오후 방송되는 TV조선 ‘식객 허영만이 백반기행’에서는 백진희가 출연한다.

14년 차 배우 백진희는 시청률 고공행진을 달린 사극 드라마 ‘기황후’를 자신의 대표작으로 꼽아 시선을 끌었다. 질투 많은 원나라 명문가 딸 역을 맡으며 독설은 물론 밥상을 뒤엎는 표독한 연기로 호평을 받은 그는 “나와 다른 캐릭터를 연기하며 한편으로는 속 시원함을 느꼈다”라며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이에 허영만은 그에게 “이미지와 영 반대인 것 같다”라며 소감을 밝혔지만, 백진희는 “반전 매력이다”라고 응수하며 현장에 웃음을 안겼다.

본업인 연기 이야기에 이어 백진희는 자신의 은밀하고 향기로운 취미 생활을 공개했다. 그는 “나라별 섬유유연제를 모은다”라며 “여행을 다닐 때마다 각 나라 특유의 향기에 반해 만들기 시작한 취미”라고 이색 취미를 고백했다. 이어 그는 “심지어 지인들 사이에선 나를 만나려면 세제 코너로 가라는 이야기까지 생겼을 정도”라고 전해 연기뿐만 아니라 취미에도 진심인 면모를 드러냈다.

이날 방송에서 백진희는 취미로 단련된 후각을 바탕으로 음식에도 민감한 후각 레이더를 발동시켜 식객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원조 떡갈비 가게, 전라도 대표 낙지 식당, 천상의 맛을 선사하는 쇠고기 전문점 등을 찾은 그는 음식을 야무지게 음미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특히 백진희는 육질이 부드러운 신안 갯벌낙지만을 고집한다는 낙지 전문점을 ‘인생 맛집’이라 극찬해 그 맛을 궁금케 했다.

‘백반기행’은 매주 금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조선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