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멘탈코치 제갈길’ 권율, 노메달 클럽 방문…정우 향한 복수 시동

방송 2022. 10.03(월) 22: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멘탈코치 제갈길'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배우 권율이 정우의 아지트 ‘노메달 클럽’을 찾는다.

3일 오후 방송되는 tvN 월화드라마 ‘멘탈코치 제갈길’(극본 김반디, 연출 손정현)에서는 제갈길(정우)의 아지트인 노메달 클럽을 찾은 구태만(권율)의 모습이 그려진다.

공개된 스틸 속 구태만은 자신감 넘치는 당당한 눈빛과 의미심장한 미소로 제갈길과 마주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반면 제갈길의 표정에는 이루 말할 수 없는 충격과 분노가 뒤섞여 있어 예측하지 못한 상황이 발생했음을 예감케 하며 긴장감을 끌어올린다.

무엇보다 구태만의 여유로운 자태와는 달리, 일순간 굳어버린 듯한 노메달 클럽의 분위기가 포착된 바. 구태만이 제갈길을 찾아온 이유는 무엇일지 ‘멘탈코치 제갈길’ 본 방송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제작진은 “오늘(3일) 제갈길의 국가대표 멘탈코치직에 위기가 닥친다”라며 ”구태만이 자신의 뒤통수를 친 제갈길에게 치욕을 되갚아주기 위해 복수 행보를 시작하며 긴장감 넘치는 전개가 휘몰아칠 예정이다. 지켜봐 달라”라고 전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