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10주년' 송가인 "무명시절이 길었던 만큼 오래 활동할 것"

가요 2022. 10.13(목) 08:02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송가인
송가인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가수 송가인이 데뷔 10주년을 기념해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송가인은 지난 12일 오후 8시 방송된 네이버 NOW. ‘송가인 10th Anniversary 스페셜쇼 ’에 출연, 팬클럽 ‘어게인’과 끈끈한 애정을 보였다.

이날 송가인은 팬들의 열렬한 응원 속 등장, 사랑에 보답하듯 높은 텐션을 보였다. 이어 대표곡 ‘가인이어라’를 열창하며 화사한 미모를 자랑해 팬들을 미소 짓게 한 뒤 “올해 데뷔 10주년이 됐다. 늘 응원해 준 팬분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내고 싶어 이 시간을 마련했다”, “데뷔한지 어느새 10주년임이 믿기지 않는다, 다 팬들 덕분이라고 생각한다”라는 소감을 전하며 팬미팅의 포문을 열었다.

직접 팬미팅을 이끌어나기 시작한 송가인은 재치 넘치는 입담과 리액션으로 팬들의 흥을 일깨운 가운데 ‘가인에게 빠져봅시다!’라는 코너를 통해 팬들의 마음을 직접 읽는 시간을 가지며 남다른 팬 사랑으로 감동을 안겼다.

또한 송가인은 팬미팅의 분위기를 더욱 뜨겁게 달굴 ‘오늘 같이 좋은 날’을 라이브로 소화해 탄탄한 발성과 실력을 선보인 것은 물론, 토크를 통해 “무명 시간이 길었던 만큼 팬분들과 꾸준히 함께 할 것”라고 기약했다. 그뿐만 아니라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은 ‘미스 트롯’에서 1위 했을 때”라고 진솔히 고백, 눈길을 끌었다.

이후 송가인은 ‘가인 능력고사’에 참여, 팬들과 적극적인 소통에 나섰다. MC 하루가 내는 퀴즈를 모두 맞춰나간 송가인은 가장 좋아하는 별명 질문에 ‘뽀야미’라고 밝혀 웃음을 짓게 했고 “너무 재밌다, 흥이 막 차오른다” 등의 적극적인 리액션 역시 선보였다.

점차 무르익는 팬미팅의 분위기를 띄우듯 송가인은 ‘물음표’, ‘내 사랑 비타민’를 열창, 팬들의 손 편지를 직접 읽은 이후 “앞으로도 우리 꾸준히 함께 걸어가요” 등의 멘트로 팬들을 향한 애정 가득한 면모를 보이며 의미를 더했다.

이러한 송가인을 향해 팬들은 “벌써 10주년이라니, 앞으로 20년, 30년 쭉 함께해요”, “앞으로도 변함없이 응원하겠다” 등의 반응을 보여 전 세대를 통합시키는 국민가수의 존재감을 톡톡히 일깨웠다. 특히 MZ 세대 시청자들까지 사로잡은 송가인의 무한한 매력은 입덕을 유발, 앞으로 활동에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송가인은 다양한 방송 활동을 통해 대중과 소통해나갈 계획이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네이버 NOW. ‘송가인 10th Anniversary 스페셜쇼 ’ 방송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