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수, 튀르키예·시리아 어린이 긴급구호 1억 기부

스타 2023. 02.10(금) 15:58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김혜진
김혜진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배우 김혜수가 튀르키예‧시리아 지진피해 어린이 긴급구호에 동참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사무총장 이기철)는 10일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친선대사로 활동 중인 배우 김혜수가 ‘튀르키예·시리아 지진피해 어린이 긴급구호’에 동참하며 1억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금은 김혜수의 뜻에 따라 전액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 어린이를 위한 영양, 식수위생, 교육, 보호 등의 긴급구호사업에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김혜수 친선대사는 1997년 유니세프 후원의 밤 행사로 인연을 맺은 이후 2012년 8월 유니세프한국위원회 특별대표로 임명, 이후 지구촌 어린이를 위한 지속적인 활동으로 2017년 9월 친선대사에 임명됐다.

26년 간의 재능기부에 이어 유니세프 고액후원자 모임인 ‘아너스클럽’에 가입한 김혜수 친선대사는 이번 긴급구호 캠페인 영상에도 내레이션 참여를 하는 등 튀르키예·시리아 지진피해 어린이 돕기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김혜수는 “두려움 속에서 하루하루를 견뎌내고 있는 지진피해 어린이들을 생각하면 가슴이 미어진다. 사랑하는 가족과 친구들을 잃은 어린이들의 마음을 감히 상상하기조차 어렵다. 튀르키예와 시리아 어린이들이 재난에서 하루빨리 일어서는데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기부를 결정했다”라고 전했다.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은 “튀르키예, 시리아 어린이를 위한 유니세프 구호 캠페인의 내래이션을 맡아주신데 이어 큰 기금을 보내주신 김혜수 친선대사님의 아름다운 마음이 고통 받는 어린이의 큰 희망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