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윤아, 발달장애인 자립 지원 위해 기부 “일터 많아지길”

스타 2023. 02.14(화) 08: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오윤아
오윤아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배우 오윤아가 발달장애인 자립 지원에 앞장섰다.

밀알복지재단은 14일 오윤아가 장애인 일터 ‘굿윌스토어’ 신규매장 건립을 위해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최근 오윤아가 지인들과 개최한 플리마켓의 수익금으로 마련됐다. 오윤아는 여기에 지난해 11월 MC를 맡아 활약한 ‘희망TV SBS’의 출연료까지 더해 기부금을 전달했다.

오윤아는 1월 중순 서울 성동구 인근에서 지인들과 함께 플리마켓을 개최했다. 플리마켓에는 오윤아와 지인들이 소장중인 명품 의류와 가방, 신발 등 다양한 애장품들이 판매됐다. 당일 플리마켓 현장에는 구매를 위해 대기하는 인원만 1천 명이 몰릴 정도로 성황을 이뤘다. 또한 배우 차예련, 방송인 조권 등이 방문해 바자회를 응원하기도 했다.

기부처는 ’희망TV SBS’ MC로 출연하며 인연을 맺은 굿윌스토어로 정했다. 지난해 11월 방영된 희망TV SBS에서는 굿윌스토어에서 일하는 발달장애인들의 사연을 소개하며 장애인 자립 지원의 필요성에 대해 알렸다. 당시 방송 취지에 깊이 공감한 오윤아는 굿윌스토어와 같은 발달장애인 일자리가 확대되길 바라며 기부금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윤아는 “일자리 창출을 통해 장애인에게 자선이 아닌 자립의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에 공감해 굿윌스토어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라며 “발달장애인들이 취업할 수 있는 굿윌스토어와 같은 일터가 많아지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