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길, 삼일절 맞아 백범 김구 선생 '나의 소원' 낭독

스타 2023. 03.01(수) 17:43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김남길
김남길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배우 김남길이 백범 김구 선생 '나의 소원'을 낭독하며 삼일절을 기렸다.

김남길은 1일 자신의 SNS를 통해 "백범 김구가 쓴 '나의 소원'이라는 글은 늘 우리의 정신을 일깨운다"고 적은 글과 함께 오디오를 게재했다.

그는 "우리나라가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나라가 되기를 원한다. 가장 부강한 나라가 되기를 원하는 것은 아니다. 우리의 부력은 우리의 생활을 풍족히 할 만하고, 우리의 강력은 남의 침략을 막을 만하면 족하다"고 직접 낭독한 목소리를 담았다.

이어 "오직 한없이 가지고 싶은 것은 높은 문화의 힘이다. 문화의 힘은 우리 자신을 행복 되게 하고, 나아가서 남에게 행복을 주겠기 때문이다"라며 마쳤다.

많은 스타들이 사진과 글을 통해 삼일절을 기렸다. 김남길은 낭독을 선택하며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남길은 지난해 SBS 연예대상에서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로 대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현재 티빙 '아일랜드'에서 반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남길 SNS, 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