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 총기난사범과 일촉즉발 대치[Ce:스포]

방송 2023. 05.20(토) 21:5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낭만닥터 김사부3’
‘낭만닥터 김사부3’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이 총기난사범과 마주하는 일촉즉발 상황에 처한다.

20일 방송되는 SBS 금토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극본 강은경, 임혜민/연출 유인식, 강보승/제작 삼화네트웍스, 스튜디오S) 8회에서는 도주 중인 총기난사범이 병원 내에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아수라장이 된 돌담병원의 모습이 펼쳐진다.

지난 7회에서는 돌담병원 인근 군부대에서 총기사건이 벌어지며 총상환자들이 외상센터로 실려왔다. 군의관뿐 아니라 무장한 군인들까지 우르르 몰려온 사태가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조성했다. 아직까지 범인이 잡히지 않은 가운데, 7회 엔딩에서는 응급실의 수상한 환자 2명과 박은탁(김민재 분)이 사라져 다음 방송을 궁금하게 했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8회 스틸컷에는 전원 대피령이 내려진 돌담병원의 상황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김사부(한석규 분)는 군의관으로부터 전달받은 충격적인 소식에 심각해진 표정이다. 차은재(이성경 분)는 연락이 되지 않는 서우진(안효섭 분) 때문에 걱정이 가득하다. 겁에 질린 장동화(이신영 분)의 모습은 눈 앞에서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관심을 집중시킨다.

무엇보다 총기난사범과 마주한 서우진의 모습이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당장이라도 방아쇠가 당겨질 듯한 일촉즉발 상황이 위기감을 고조시키는 것. 또 바닥에 주저 앉은 채 힘겹게 버티고 있는 서우진의 모습은 불안감을 더한다. 그에게 무슨 일이 있었는지, 총기난사범과의 대치가 어떤 예측불가한 방향으로 전개될지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8회 예고 영상에서는 사라진 서우진을 찾는 김사부의 다급한 모습에 이어 총성이 울려 시청자들의 가슴을 철렁하게 했다. 또 사라졌던 박은탁이 누군가와 몸싸움을 벌이는 모습도 걱정을 더했다. 이와 함께 전원 대피령에도 끝까지 환자를 책임지려는 차은재의 모습도 예고됐다. 돌담즈는 무장한 총기난사범으로부터 돌담병원을 지켜낼 수 있을지, 역대급 긴장감을 자아내는 방송에 이목이 집중된다.

‘낭만닥터 김사부3’ 8회는 오늘(20일) 9시 50분에 방송된다. 매주 금, 토 오후 10시에 방송.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낭만닥터 김사부3’]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