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차정숙’ 김병철, 명세빈과 이중생활 파국? 분노 폭발 [Ce:스포]

방송 2023. 05.21(일) 22: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닥터 차정숙'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배우 김병철, 명세빈의 갈등이 폭발한다.

21일 오후 방송되는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극본 정여랑, 연출 김대진 김정욱)에서는 서인호(김병철)와 최승희(명세빈)의 일촉즉발 대치가 그려진다.

지난 방송에서 차정숙은 서인호, 최승희에게 경고했다. 서인호는 이중생활에 마침표를 찍어야 할 때가 왔음을 직감했다. 최승희와 헤어지기로 했다고 꼬리를 바짝 내린 것은 물론, 가족들에게도 이혼하고 싶지 않다는 진심을 드러냈다. 반면 최승희는 서인호가 곧 이혼을 당할 테니 물러설 필요가 없다는 생각으로 맞섰다. 병원을 그만두라는 차정숙의 경고는 최승희를 더욱 자극했다. 최승희는 모든 상황을 차정숙의 탓으로 돌리며, 서인호와 헤어지지 않을 것임을 결심했다.

서인호가 최승희에게 이별을 거절당한 가운데 포착된 두 사람의 날 선 대치가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곧 이혼당할텐데 헤어질 이유가 없다던 최승희. 당당했던 모습과 달리 서인호를 바라보는 원망어린 눈빛이 매섭다. 눈 하나 깜짝하지 않는 달라진 서인호의 냉랭한 태도도 호기심을 자극한다. 최승희를 분노하게 만든 서인호의 한 마디는 무엇일지, 위태로웠던 이중생활에 마침표를 찍게 될지 이목이 집중된다.

‘닥터 차정숙’ 제작진은 “오늘(21일) 방송에서는 결혼생활을 유지하기 위한 서인호의 발버둥과 차정숙의 반응이 흥미롭게 그려질 것”이라면서 “또 20년간 결혼생활을 이어온 차정숙과 서인호가 쌓아온 관계의 벽을 실감하는 최승희의 반응, 선택의 향방에도 주목해 달라”라고 전했다.

‘닥터 차정숙’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JTBC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