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분 인터뷰] 이연희 "'레이스', '미생'과 비교? 자체로 재밌어"

인터뷰 2023. 05.25(목) 11:5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이연희
이연희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배우 이연희가 드라마 '레이스'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연희는 최근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셀럽미디어와 만나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레이스'(극본 김루리, 연출 이동윤) 인터뷰를 진행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레이스'는 스펙은 없지만 열정 하나로 대기업에 입사하게 된 ‘박윤조’가 채용 스캔들에 휘말리며, 버라이어티한 직장생활에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K-오피스 드라마. 이연희는 극 중 스펙은 제로, 열정은 만렙 대기업 계약직 박윤조 역을 맡았다.

이날 이연희는 "회사 생활에 대해 공감이 많이 된다고 주변에서 말해줬다. 보시는 분들이 재밌다고 해줘서 좋다"고 기뻐했다.

다만 대표적인 오피스물인 '미생'과 비교에 대해 "오피스 드마라로 '미생'을 많이 떠올리시는 거 같다. '레이스'를 보고 나서는 '레이스' 자체로 재밌다는 말을 많이 해줬다. 또 하나의 오피스물이 잘 돼서 많은 분이 공감하고 잘 봐줘서 '레이스'가 오피스물로 자리 잡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그는 "오피스물 자체가 현실적으로 공감되고 현실성이 묻어나다 보니 너무 현실적으로 빗대어지면 드라마 자체가 무거워지는 부분도 있는 거 같다. '레이스'에는 유머러스한 부분들도 있다"고 설명했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