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차정숙' 김병철X민우혁, 엄정화 구출 작전→살벌한 일촉즉발 대치[Ce:스포]

방송 2023. 05.27(토) 22: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닥터 차정숙
닥터 차정숙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닥터 차정숙’ 김병철, 민우혁이 제대로 한 판 붙는다.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극본 정여랑, 연출 김대진·김정욱) 측은 20일, 위기에 처한 차정숙(엄정화 분)을 구하기 위해 화염 속으로 뛰어든 서인호(김병철 분), 로이킴(민우혁 분)의 모습을 공개했다. 난데없이 벌어진 ‘흑기사’ 쟁탈전이 차정숙, 서인호, 로이킴의 관계에 어떤 변화를 가져올지 궁금해진다.

지난 방송에서 로이킴은 남편의 이중생활을 알면서도 부부관계를 유지하는 차정숙에게 진심 어린 걱정과 함께 자신의 마음을 내비쳤다. 서인호 역시 로이킴이 차정숙과 가까워질수록 신경이 곤두섰다. 위기의 부부 차정숙, 서인호에게 로이킴의 직진이 어떤 변수로 작용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서인호와 로이킴의 대치가 흥미진진하다. 전공의 숙소 화재 소식에 누가 먼저랄 것 없이 달려온 서인호와 로이킴. 차정숙을 구출하기 위해 나선 두 남자의 엇갈린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담요까지 뒤집어쓰고 아내 차정숙이 있는 곳을 향해 포복 전진하는 서인호. 그러나 그의 눈앞에 ‘직진남’ 로이킴이 차정숙을 품에 안고 나타나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로이킴의 집에서 포착된 차정숙의 모습은 호기심을 더욱 자극한다. 예상치 못한 상황에 서인호의 질투심이 폭발한다고. 차정숙과 로이킴의 다정한 눈맞춤에 이어진 서인호, 로이킴의 살벌한 대치는 위기감을 고조시킨다. 모든 비밀이 들통난 위기의 남자 서인호와 차정숙을 향한 마음을 숨기지 않는 로이킴. 과연 두 사람의 일촉즉발 대치가 어떤 결과로 이어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오늘(20일) 방송되는 11회에서는 차정숙, 서인호, 로이킴의 관계에 폭풍이 일어난다. ‘닥터 차정숙’ 제작진은 “차정숙을 사이에 둔 서인호, 로이킴의 신경전에 불이 붙는다. 로이킴을 향한 서인호의 견제가 극에 달한 가운데, 두 남자가 화끈하게 한 판 붙을 것”이라면서 “차정숙, 서인호, 로이킴에게 벌어질 다이내믹한 사건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닥터 차정숙’ 11회는 오늘(20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JTBC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