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16기 광수 VS 영숙, 초유의 데이트 중단 사태…무슨 일?[Ce:스포]

예능 2023. 08.30(수) 22: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나는 솔로
나는 솔로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나는 SOLO(나는 솔로)’ 16기 광수와 영숙의 ‘데이트 중단 사태’ 전말이 마침내 공개된다.

30일 방송하는 SBS PLUS와 ENA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16기 시작부터 예고된 광수와 영숙의 데이트 중단 사태의 원인과 결과가 낱낱이 드러난다.

이날 ‘한복 랜덤 데이트’에 돌입한 광수와 영숙은 차 안에서 화기애애하게 대화를 나누며 서로를 알아간다. 그런데 영숙은 광수의 한 마디에 갑자기 입을 닫더니, 멍하니 창밖만 바라본다. 영숙의 180도 달라진 태도 변화를 감지한 MC 송해나는 “큰일났다!”라며 긴장하고, 이이경도 “서로에게 펀치를 날렸네..”라고 날 선 상황을 짚어낸다.

잠시 후, 식당에 도착한 영숙은 마음을 추스른 듯 광수와 대화에 나선다. 그러나 이내 영숙은 또 다시 발끈하고, 결국 “제가 이 얘기도 안 하려고 했는데”라며 말문을 열었다가 끝내 눈물을 펑펑 쏟는다. 영숙은 “내 자신이 너무 구질구질하다. 비참하다. 이런 말을 꼭 해야겠냐?”라며 언성을 높인다. 급기야 영숙은 “제가 뭐 잘못했어요? 진짜 사람 비참하게 만드시네요”라고 ‘분노 게이지’를 풀 가동한다.

광수는 영숙의 눈물에 당황해 “미안하다”고 사과하지만, 영숙은 “저 지금 당장 숙소로 가고 싶다”고 일갈한다. 광수는 “가시죠”라고 답하고, 이에 영숙은 “같이 가기 싫다”며 “저 혼자 택시를 타고 가든 어떻게 해서든 갈 테니까 알아서 하시라”고 자리를 박차고 일어난다. 광수는 황급히 따라다가, “잠깐만 좀..”이라며 영숙의 가방을 잡는데, 영숙은 “가방 놔요”라고 싸늘하게 말한 뒤 택시를 타고 가버린다.

‘솔로나라 16번지’로 돌아오는 길, 영숙은 택시 안에서 홀로 오열한다. 숙소로 돌아온 뒤에도 영숙은 하염없이 눈물만 흘리는데, 과연 영숙과 광수의 데이트에서 무슨 이야기가 오간 것인지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나는 솔로'는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PLUS, ENA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