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케이 "트와이스 다현, 뮤비 출연…열정적인 연기 감사"[비하인드]

인터뷰 2023. 09.04(월) 08:0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영케이
영케이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데이식스 영케이가 그룹 트와이스 다현과 뮤직비디오에서 연기 호흡을 맞췄다.

영케이는 최근 첫 솔로 정규 앨범 '레터스 위드 노트(Letters with notes)' 발매를 기념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레터스 위드 노트'는 '음표로 쓴 편지', '음을 붙인 편지'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타이틀곡 '이것밖에는 없다'에는 영케이가 직접 작사·작곡에 참여했으며 60년대 말 브리티시 사운드의 클래식한 요소와 80년대 미국 하드 록 발라드의 스트레이트 하면서도 호소력 넘치는 분위기가 특징이다.

특히 뮤직비디오에 트와이스 다현이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영케이는 "뮤직비디오 스토리 라인이 구축된 상태에서 상대 배우가 있었으면 좋겠다고 해서 회사 추천으로 출연하게 됐다"며 "현장에서 엄청 열정적으로 굉장히 잘 연기해주셔서 감사했다"고 말했다.

이어 "다현과는 같이 연습생 생활을 했었다. 상대 배역이 있건 없건 제 연기가 어색한 거 같다"고 웃었다.

그는 "살면서 가장 스펙타클한 촬영이지 않았나 싶다. 스펙타클 했던 만큼 가장 기억에 남는, 재밌는 촬영이었던 거 같다. 어색함을 억누르고 했다. 그 순간에도 최선을 다했던 거 같다"고 이야기했다.

영케이의 첫 정규 앨범 '레터스 위드 노트'는 오늘(4일) 공개된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JYP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