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휘인, 10월 12일 첫 정규 발매…1년 6개월만 컴백

가요 2023. 09.15(금) 09:5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휘인
휘인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가수 휘인(Whee In)이 오는 10월 12일 첫 정규 앨범으로 가요계에 돌아온다.

지난 4일부터 KBS Cool FM '볼륨을 높여요'의 스페셜 DJ로 활약중인 휘인은 지난 14일 오후 8시에 진행된 생방송에서 컴백 소식을 깜짝 스포일러했다.

이날 방송에서 휘인은 "내일이 마지막 생방송이다"라며 지난 2주간 이어온 스페셜 DJ 종료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낸 것에 이어 "컴백 스포일러를 하겠다. 10월 12일"이라며 새 앨범 발매일을 기습 공개해 청취자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휘인의 폭탄 발언에 채팅창에는 "대박 사건", "컴백일만 기다린다", "자고 일어나면 10월 12일이 왔으면" 등 그의 컴백 소식에 열광하는 전 세계 청취자들의 수많은 메시지가 쏟아져 나왔다.

이 외에도 휘인은 "1위 미리 축하해요"라는 청취자의 메시지에 "나 진짜 1위할 것 같다. 너무 설렌다"라고 유쾌하게 받아치는가 하면, "휘인의 첫 정규 앨범을 위해 야근 중"이라는 소속사 식구들의 사연에 "휘인 팀 파이팅"이라며 응원의 말을 전하기도 했다.

이에 소속사 더라이브는 "첫 정규 앨범인 만큼 휘인의 참여와 기여도가 높다. 더 넓어진 음악적 스펙트럼과 내공을 담은 곡들을 통해 휘인의 매력적인 보이스와 다양한 감정선을 온전히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 "지금까지 선보인 적 없는 색다른 콘셉트로 대중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예정이다. 오랜 시간 준비한 앨범인 만큼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휘인이 신보를 발표하는 것은 지난해 4월 발매한 스페셜 싱글 '디데이(D-DAY)' 이후 약 1년 6개월 만이다. 같은 달 동명의 첫 단독 팬미팅 '디데이'를 성황리에 마무리한 휘인은 그룹 활동을 비롯해 드라마 OST, 피처링 등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다.

특히 휘인이 지난해 1월 발매한 두 번째 미니 앨범 '휘(WHEE)'는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에서 브라질, 홍콩, 멕시코, 루마니아 등 해외 18개 국가 및 지역 1위를, 타이틀곡 '오묘해'는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바레인, 칠레, 싱가포르 등 해외 8개 국가 및 지역 1위를 차지하며 글로벌 인기를 증명했다.

또한 '휘'는 초동 판매량(앨범 발매 후 일주일간의 판매량) 6만 3천 장 이상을 기록하며 커리어 하이를 달성했고, 타이틀곡 '오묘해' 뮤직비디오는 공개 약 5일 만에 유튜브 1000만 뷰를 돌파하는 등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K팝 대표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다졌다.

믿고 듣는 '보컬 퀸' 휘인의 첫 번째 정규 앨범은 오는 10월 12일 발매되며, 자세한 내용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더라이브]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