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산다라박·정용화·이홍기, 받쓰 욕심→화려한 개인기 방출[Ce:스포]

예능 2023. 09.23(토) 19: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놀라운 토요일'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놀라운 토요일’에 가수 산다라박, 정용화, 이홍기가 출격한다.

23일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서는 2세대 아이돌의 빛나는 케미스트리가 펼쳐진다. 2NE1의 산다라박, CNBLUE 정용화, FT아일랜드 이홍기가 게스트로 출연, 소녀시대 태연, 샤이니 키와 함께 차진 호흡을 뽐내는 것.

이들은 정글 같았던 당시 예능 촬영 현장을 떠올리며 시작부터 넘치는 에너지를 발산한다. 강한 자만이 살아남을 수 있었던 그 시절을 회상, 과장된 몸짓과 말투를 재현해 폭소를 선사한다. 게스트 3인방은 받아쓰기에도 강한 의욕을 드러낸다. ‘놀토’ 5번째 방문인 이홍기가 “TV로 볼 때 있던 자신감이 현장에 오면 없어진다”고 말하자 정용화는 “처음부터 다 맞히면 어쩌지”라며 김칫국을 마셔 웃음을 안긴다.

산다라박 역시 열정적인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극 I(내향형) 성향이라 ‘놀토’ 첫 방문에 걱정이 많았다”는 산다라박은 반전 매력을 대방출, 급기야 도레미들로부터 “I가 아닌 것 같다”는 의혹을 받는다. 강냉이 한 개에 뿌듯해하는 소식좌 면모도 재미를 더한다. 한편 녹화 초반 기세등등하던 정용화는 눈물겨운 받쓰 적응기를 선보인다. 쉽게 풀리지 않는 받쓰에 조기 퇴근마저 희망하지만 이후 중요한 단어를 잡으며 자신감이 급상승, 활약을 예고한다.

‘놀토 잘알’ 이홍기 역시 결정적인 아이디어를 내고, 성대모사도 보여주며 존재감을 드러낸다. 그런 가운데 이날은 오로지 게스트들만을 위한 깜짝 찬스가 공개된다. 특급 힌트를 얻게 된 이들이 영웅이 될지, 빌런에 등극할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여기에 이날 받쓰는 연륜이 느껴지는 신동엽부터 넉살과 한해의 래퍼존, 키와 태연 등이 활약을 펼치며 반전에 반전을 거듭했다고 해 그 결과에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 밖에 이날 간식 게임으로는 ‘도플갱어 퀴즈 – 가수 편’이 출제된다. 가요대전을 방불케 하는 2세대 아이돌들의 화려한 무대가 분위기를 후끈 달궜다는 전언이다. 산다라박은 무아지경 헤드뱅잉으로, 이홍기와 정용화는 차원이 다른 댄스로, 태연과 키는 완벽한 퍼포먼스로 환호성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개인전은 온데간데없이 흥 폭발한 도레미들의 떼창도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에 방송한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