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감한 형사들3’, 엽기적인 스타킹 살인사건의 전말은[Ce:스포]

예능 2023. 09.29(금) 20: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용감한 형사들3
용감한 형사들3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용감한 형사들3’에서 잔혹한 스타킹 살인사건의 범인을 파헤친다.

29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용감한 형사들3’(연출 이지선) 6회에는 장치승, 황덕하, 변준범, 김현수 형사가 출연해 직접 발로 뛴 수사기를 공개한다.

이날 사건은 다방 숙소에서 잠을 자던 여종업원이 아무리 깨워도 일어나지 않는다는 신고 전화로 시작된다. 형사들이 출동했을 때, 여종업원은 이미 사망한 상태로 목에는 새끼줄 형태로 꼰 검은색 여자 팬티스타킹이 감겨 있었다.

피해자 목에 감겨 있던 스타킹에는 범인의 DNA와 혈액형, 그리고 선원들이 쓰는 매듭을 사용했다는 단서가 남아 있었다. 이때 다방 업주로부터 사건 당일 낮에 피해자를 만나러 온 남성이 있다는 결정적 제보를 듣는다.

남성은 다방 단골손님인 김 씨로 한때 뱃일을 했던 사람이라고 했다. 형사들은 김 씨를 찾기 위해 인근 일대를 샅샅이 뒤지는 것은 물론, 전국의 김 씨와 이름이 같은 5000명을 조사한다.

그렇게 수소문 끝에 김 씨의 집을 찾아갔지만, 지문 한 점 남아 있지 않았다고.

얼굴도, 이름도 알지만 쫓으면 쫓을수록 정체를 알 수 없는 김 씨를 잡기 위해 형사들이 펼친 40일간의 숨 막히는 추격전은 ‘용감한 형사들3’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용감한 형사들3’는 매주 금요일 밤 8시 40분에 방송되며, 넷플릭스, 티빙, 웨이브 등 주요 OTT에서도 공개된다. E채널 공식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에서도 프로그램에 대한 생생한 소식과 영상을 만나볼 수 있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E채널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