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김동전’ 김숙, 수능 영어 면접 중 돌발 고백? [Ce:스포]

예능 2023. 11.09(목) 20: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홍김동전'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샘 해밍턴이 영어 면접을 펼친다.

9일 오후 방송되는 KBS2 ‘홍김동전’에서는 ‘수능 대비 훈련’으로 1교시 논술시험, 2교시 평정심 훈련, 3교시 영어 영역을 치른다.

3교시 영어영역이 시작되자 김숙은 “너무 싫어”라며 긴장감을 드러낸다. 뜻밖에 감독관으로 등장한 이는 샘 해밍턴으로 친근감도 잠시 능숙한 영어로 면접의 시작을 알리자 멤버들은 조신해지며 잔뜩 긴장한다고.

이어 본격적인 면접이 시작되자 샘 해밍턴은 각자 자신의 가장 큰 약점에 대해 설명해 줄것을 요청한다. 첫 타자로 나선 홍진경은 “네버 네버”라고 한 후 말을 잇지 못하자, 우영이 홍진경을 바라보고 “돈 스탑”이라고 외쳐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어떤 상황인지 알지 못하는 샘 해밍턴의 두 눈이 휘둥그레진 사이에 김숙이 엄숙한 표정으로 “I have three bust”라며 고백을 시작해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숙은 연신 진지한 표정으로 “어린 시절 벌에 물린 적이 있다”라며 그 후로 가슴이 3개가 된 사연을 고백하며 “나는 가슴이 3개”라고 말해 멤버들의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놀라기는 샘 해밍턴도 마찬가지. 위로를 해야 할지, 웃어야 할지 갈피를 못 잡던 그가 김숙의 영어면접에 몇 점을 채점 했을지 폭로와 고백이 오간 ‘홍김동전’ 수능 대비 훈련은 오늘(9일) 본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