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프티 피프티 키나, '2023 빌보드 뮤직 어워즈' 참석차 16일 출국

가요 2023. 11.13(월) 09:5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피프티 피프티 키나
피프티 피프티 키나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그룹 피프티 피프티 멤버 키나가 '2023 빌보드 뮤직 어워드'(이하 '2023 BBMAs') 참석차 LA로 출국한다.

소속사 어트랙트 측은 “피프티 피프티 멤버 키나가 오는 19일 개최예정인 '2023 BBMAs' 참석차 16일 오후 LA로 출국한다”고 밝혔다.

피프티 피프티는 오는 19일(현지시각)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2023 BBMAs' 시상식에 톱 듀오/그룹 부문과 톱 글로벌 K팝 송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키나는 시상식이 비대면으로 진행되는 관계로 18일 진행되는 프라이빗 파티에 참석해 글로벌 음악관계자들과 관계를 쌓을 예정이다. 이 자리에는 어트랙트 USA 김세황 COO도 참석할 예정이다.

올해 2월 24일 발매한 피프티 피프티의 첫번째 싱글 'The Beginning: Cupid'의 'Cupid'가 데뷔 130일만에 '빌보드 핫 100'에 100위로 진입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는 케이팝 아이돌 사상 데뷔 최단일 빌보드 핫 100 진입 기록이다. 이후 해당차트 최고순위 17위까지 올랐으며 25주 차트인이라는 케이팝 걸그룹 역대 최장 진입 기록을 세우는 성과를 올렸다.

앞서 피프티 피프티는 지난 6월 소속사를 상대로 가처분 신청을 냈다. 소속사가 계약을 위반하고 신뢰관계를 파탄냈다는 이유에서다. 하지만 법원은 신뢰관계가 파탄되는 정도에 이르렀다고 단정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이에 멤버들은 불복해 즉시 항고를 냈다. 이 중 멤버 키나는 항고를 취하하고 소속사 어트랙트로 돌아왔다. 키나가 어트랙트로 돌아오고, 이후 어트랙트는 남은 멤버 3명에게 전속계약 해지를 통보했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셀럽미디어DB]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