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녀석' 유민상 "나는 손흥민 선수 아버지 같은 사람"[Ce:스포]

예능 2023. 11.24(금) 20:0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맛녀석
맛녀석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유민상이 공치사로 웃음을 안긴다.

24일 방송되는 IHQ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연말모임 음식 누룽지 닭백숙 먹방과 시청자와 함께하는 송년회 모습이 공개된다.

첫 번째 맛집 누룽지 닭백숙에서 시식을 하던 데프콘은 이수지에게 “최근 회식에 참여한 적이 있느냐?”리고 질문한다. 이에 김해준이 나서며 “회식한 적이 있다”라고 자신의 일화를 소개하려 하지만 데프콘은 “물어보지 않을게요”라며 급하게 대화를 마무리한다. 김해준도 “아 네”하며 애써 태연한 척 답한다.

이를 지켜보던 멤버들은 일제히 폭소를 터뜨리고 유민상은 “데프콘이랑 티키타카하다 다른 곳에 가면 천사들만 있어서 ‘이거 재미가 없는 것 같은데’ 라는 생각을 하게 된다. 중독돼 버린다"라고 말한다. 이어 “내가 김준현, 문세윤을 만들어 냈다. 애들 다 내 밑에서 배우고 나갔다”라는 공치사로 폭소를 유발한다.


이를 들은 김해준은 “형은 언제 만들 거야?”라는 질문을 던지자, 대답을 할 수 없었던 유민상은 “나는 손홍민 아버지 같은 사람이다”라며 재치 있는 우문현답을 한다.

'맛있는 녀석'들은 금요일 저녁 8시 IHQ에서 시청할 수 있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IHQ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