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T아일랜드, 16년 만에 '마중' 재탄생…10일 음원 발매

가요 2023. 12.05(화) 09:02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FT아일랜드
FT아일랜드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밴드 FT아일랜드가 16년 만에 '마중'을 다시 부른다.

FT아일랜드(이홍기, 이재진, 최민환)는 오는 10일 '낮에 뜨는 달' 컬래버레이션 음원 '마중 (2023)'을 발매한다.

'마중'은 지난 2007년 발매된 FT아일랜드의 정규앨범 'Cheerful Sensibility (치어풀 센서빌리티)'의 수록곡으로, 한층 깊어진 보컬 이홍기의 목소리와 만나 재탄생된다.

특히 이홍기는 곡의 메시지를 더욱 섬세하게 풀어내며 디테일한 감정 표현으로 애절함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16년이라는 시간이 무색할만큼 파워풀한 이홍기의 목소리에 기대감이 집중되고 있다.

FT아일랜드는 그동안 '사랑하는 법을 몰라서' '바래' '한사람만' 'Wind (윈드)' 등 활발한 앨범 활동은 물론, '2023 부산국제록페스티벌' 등 다양한 페스티벌과 콘서트 무대에 오르며 꾸준히 팬들과 만나고 있다.

네이버웹툰 '낮에 뜨는 달'은 시간이 멈춘 남자와 흘러가는 여자, 과거와 현재를 오가는 갈등에 대한 이야기로 지난 2013년 5월부터 2017년 8월까지 연재됐다. '낮에 뜨는 달'은 누적 조회 수 7억 뷰를 넘어서는 등 연재 종료 후에도 독자들의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한편, FT아일랜드가 가창한 '낮에 뜨는 달' 컬래버레이션 음원 '마중 (2023)'은 오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