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규리, 연말 팬미팅 티켓 불법 거래에 대응 "강제 취소"

가요 2023. 12.06(수) 12:57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박규리
박규리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그룹 카라 박규리가 팬미팅 불법 티켓 거래 근절을 위해 단속에 나섰다.

박규리 팬미팅 주최사 빅크 모먼트 측은 5일 "당사는 공식 예매처를 통해 불법 프로그램 사용 및 악의적 사용(양도·재판매 등)의 목적으로 진행된 예매 내역을 발견했다. 해당 예매 건에 대해서 강제 취소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정식 예매처가 아닌 개인 간 직거래, 인터넷 중고 거래 사이트 및 기타 비공식 경로를 통해 구매한 티켓으로 인해 발생하는 피해에 대한 책임은 전적으로 거래 당사자에게 있다"면서 "이로 인해 발생하는 불이익은 주최·주관사 및 예매처에서 책임을 지지 않으니 반드시 공식 예매처를 통해서만 티켓을 구매할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끝으로 "취소표 재오픈 시점은 추후 공지할 예정이오니 이후 공지되는 안내를 참고해주시기 바란다"며 "팬분들이 공정하게 티켓을 예매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알렸다.

한편 박규리는 오는 9일 일지아트홀에서 연말 단독 팬미팅 'MIRI GYURISMAS'를 개최한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셀럽미디어DB]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