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희은·양희경 자매, 오늘(4일) 모친상 "이렇게 가실 줄 몰랐는데"

방송 2024. 01.04(목) 09:0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양희은
양희은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가수 양희은, 양희경 자매가 모친상을 당했다.

양희은은 4일 자신의 SNS에 어머니의 젊은 시절 사진과 함께 “엄마가 떠나셨네. 이렇게 가실 줄 몰랐는데”라고 글을 게재했다.

이어 “연말연시에 당신 자손들 두루두루 집에서 다 보셨다. 잘 잡숫고 일상을 변함없이 유지하셨다”고 덧붙였다.

무슨 일이냐는 누리꾼의 물음에 그는 “오늘 새벽 0시 5분에 평화롭게 가셨다”고 답했다.

양희은은 “이제는 더 이상 엄마가 안 계신 집! 울타리 없이 허전하기만 하네. 안녕!!! 엄마!!!”라며 고인을 추모했다.

양희은, 양희경 자매의 어머니인 고(故) 윤순모 여사는 지난해 10월 열린 '2023 문화예술발전 유공 시상식'에서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으로부터 예술가의 장한 어버이 상을 수상했다.

양희은은 지난해 1월 MBN 예능 '당신 참 좋다'에서 모친이 7~8년 전 치매 진단을 받았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셀럽미디어DB]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