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내주는 해결사' 이지아·강기영, 이혼 해결업체로 만난다

방송 2024. 01.04(목) 09:2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끝내주는 해결사'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이지아, 강기영이 이혼 해결업체 솔루션으로 환상의 콤비 플레이를 예고하고 있다.

오는 31일 첫 방송될 JTBC 새 수목드라마 '끝내주는 해결사'(극본 정희선, 연출 박진석)가 악질 배우자를 처단하기 위해 모인 김사라(이지아)와 동기준(강기영)의 능청스러운 눈빛이 담긴 콤비 포스터를 공개했다.

'끝내주는 해결사'는 '쥐도 새도 모르게 이혼시켜 드립니다' 대한민국 최고의 이혼 해결사 사라킴과 똘기 변호사 동기준의 겁대가리 없는 정의구현 응징 솔루션을 담은 드라마. 이혼 문제로 골머리를 앓는 의뢰인들을 위해 유쾌, 통쾌, 상쾌한 해결책을 내린다.

특히 포스터 속 김사라와 동기준의 자신만만한 표정이 이혼 솔루션에 대한 신뢰도를 높인다. 대한민국 최고 로펌 며느리였다가 이혼 해결사로 변신한 김사라와 동부지검 '셰퍼드' 검사에서 솔루션의 고문 변호사가 된 동기준 모두 지능과 수 싸움에는 탁월한 능력을 가지고 있는 터. 여기에 김사라의 탄탄한 신체 능력이 더해져 완벽한 시너지를 기대케 한다.

'어서 와~ 이혼 해결사는 처음이지?'라는 김사라, 동기준의 인사말 아래 반으로 갈라진 웨딩 케이크도 눈길을 끈다. 한때 나란히 붙어 있었을 것으로 보이는 신랑, 신부 인형 역시 한없이 멀어진 가운데 케이크처럼 달콤했던 결혼 생활이 산산이 부서진 이유는 무엇일지 의뢰인들의 사연도 궁금해지고 있다.

이처럼 '끝내주는 해결사'는 이혼 해결업체 솔루션에 없어서는 안 될 핵심 인물 김사라와 동기준의 맹활약으로 꽉 막힌 속을 뻥 뚫어줄 사이다 스토리를 선사한다. 의뢰를 하나씩 해결하고 함께 하는 시간이 길어질수록 두 사람의 사이에도 묘한 감정이 피어오를 예정이다. 이에 짜릿한 사이다와 몽글한 설렘을 안겨줄 김사라, 동기준과의 만남이 기다려진다.

'끝내주는 해결사' 제작진은 “극 중 등장하는 이혼 해결사들은 시간이 지나 금이 가버린 웨딩 케이크처럼 깨져버린 결혼 생활에 통쾌한 종지부를 찍어주는 사람들”이라며 “과연 부부들이 이혼 해결사를 찾은 이유는 무엇일지 그 사연을 집중해서 보시면 더욱 공감 있게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끝내주는 해결사'는 오는 31일 오후 8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LL, 하우픽쳐스, 드라마하우스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