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그레이드 된 '위버스콘', 6월 영종도서 개최…29일 블라인드 티켓 오픈

가요 2024. 02.22(목) 14:0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2024 위버스콘 페스티벌
2024 위버스콘 페스티벌
[셀럽미디어 임예빈 기자] 하이브가 주최하는 글로벌 음악 축제 '위버스콘 페스티벌'이 업그레이드된 규모로 찾아온다.

22일 하이브는 오는 6월 15일과 16일 이틀간 인천 영종도 인스파이어 아레나와 디스커버리 파크에서 ‘2024 위버스콘 페스티벌(2024 Weverse Con Festival)’을 개최한다고 팬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밝혔다.

'위버스콘 페스티벌'은 하이브가 장르, 세대를 초월하는 통합의 장이자 새로운 팬 경험의 장으로 만들기 위해 여는 음악 축제로 올해 2회째를 맞는다. 2021년 연말 콘서트 형식으로 처음 도입됐다가 지난해부터 6월로 개최 시기를 옮기고 야외 페스티벌 형태로 확장됐다. 하이브 레이블즈 소속이 아닌 아티스트들도 지난해부터 출연하면서 규모가 커졌다.

우선 올해는 장소를 인천 영종도에 자리한 인스파이어 엔터테인먼트 리조트로 옮겼다. 지난해 11월 말 문을 연 이곳은 라이브 공연에 최적화된 국내 첫 다목적 실내 공연장인 '인스파이어 아레나'를 갖추고 있다. 인스파이어 아레나 내에서는 실내 공연인 '위버스콘'이 진행되면서 더 몰입도 높은 관람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리조트 내 야외 엔터테인먼트 공간인 '디스커버리 파크'의 잔디밭 위에서는 야외 공연인 '위버스 파크'가 마련돼 여느 K-팝 공연에서는 쉽게 접하기 어려운 '올 라이브 밴드'(All live band)로 색다르게 편곡된 무대를 선사한다.

관심이 집중된 아티스트 라인업의 경우, 톱 티어 K-팝 아티스트는 물론 떠오르는 신인 아티스트, 주목받는 글로벌 아티스트 등이 화려한 무대를 준비 중이다. 위버스콘 페스티벌의 1차 아티스트 라인업은 오는 3월, 2차 라인업과 최종 라인업은 4월 중 공개된다. 지난해의 경우 김준수·지코·비투비·투모로우바이투게더·엔하이픈·르세라핌·뉴진스·제레미 주커 등 총 20팀의 아티스트가 실내 무대(위버스콘)와 야외무대(위버스 파크)를 넘나들며 역대급 퍼포먼스를 펼쳤다.

또한 레전드 뮤지션을 집중 조명하는 '트리뷰트 스테이지(Tribute Stage)'는 올해도 어김없이 펼쳐진다. 지난해에는 '한국의 마돈나'로 불리는 엄정화가 트리뷰트 아티스트로 선정돼 후배 아티스트 르세라핌과 진한 감동의 콜라보 무대를 선보였다. 올해는 어떤 K-팝 레전드가 트리뷰트 스테이지의 주인공으로 등장해 깜짝 무대를 선보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대중문화와 신기술의 융합 역시 이어질 예정이다. 지난해 하이브는 위버스 플랫폼을 통한 줄서기 서비스를 구현해 관람객들이 부스 앞에 장시간 대기하는 불편함을 줄였다. '위버스 바이 팬즈(Weverse by Fans)' 서비스를 통해서는 자신만의 맞춤형 머치를 제작하도록 도왔다. 하이브는 올해도 위버스와 함께 페스티벌을 즐기는 관람객들의 편의를 높이고 새로운 팬 경험을 제공할 기술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셀럽미디어 임예빈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하이브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