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쉽 측 "아이브→몬스타엑스 유튜브 해킹 피해, 복구 중"[공식]

가요 2024. 03.04(월) 18:5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몬스타엑스-아이브
몬스타엑스-아이브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스타쉽엔터테인먼트가 공식 유튜브 채널 해킹 피해와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스타쉽엔터테인먼트(이하 스타쉽)는 4일 셀럽미디어에 "당일 스타쉽 아티스트 관련 공식 채널 해킹 관련해 유튜브 측과 현재 문제 해결 중이며, 복구 중에 있다"고 전했다.

이어 "최대한 전체 콘텐츠 빠른 복구를 위해 힘쓰겠다. 갑작스러운 채널 이용에 불편을 드린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더셀럽 포토

이날 스타쉽 소속 아티스트들의 공식 유튜브 채널이 해킹 당하는 사태가 발생했다. 몬스타엑스를 비롯해 아이브, 크래비티 등 채널 이름이 모두 SpaceX로 변경된 것은 물론 올라가 있던 영상들이 모두 사라졌다.

이후 'Elon Musk: SpaceX Crew-8 Launch! Gives update on Starship!'라는 제목의 실시간 방송이 송출되기도 했다. 해킹 이유나 피해 규모 등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지만, 적게는 70만명, 많게는 600만명까지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만큼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셀럽미디어DB]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