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이장원, 배다해 책 출간 위해 기상천외 서포트[Ce:스포]

예능 2024. 03.04(월) 22:1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동상이몽2’
‘동상이몽2’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동상이몽2’ 이장원이 배다해의 책 출간을 위해 나선다.

4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에서는 이장원, 배다해 부부의 색다른 일상이 공개된다.

오랜만에 ‘동상이몽’에 돌아온 이장원, 배다해 부부는 지난해 SBS 연예대상 베스트 커플상 수상자 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그러나 ’아내 바라기‘ 이장원은 배다해의 부재에 분리불안 증상을 보여 스튜디오의 눈길을 끌었다. 배다해가 자리를 비우자 이장원은 허공에 혼잣말을 하는 등 기이한 행동을 보여 모두를 당황케 했다. 이장원의 이상 행동이 계속되자 지켜보던 MC들도 “가만히 있질 못하네”, “저게 뭐 하는 거냐”며 의아해했다는데. 혼자가 된 이장원에게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이장원, 배다해 부부가 기쁜 소식을 전했다. 절친 이효리, 안혜경 등과 함께 꾸준한 동물보호 운동을 했던 배다해가 동물보호 운동 20주년을 기념해 첫 에세이를 출간한 것. 이에 이장원은 배다해의 작가 데뷔를 축하하기 위해 온갖 서포트 공세를 퍼부었다. 이장원은 자작곡을 선물하는가 하면, 카이스트 출신다운 스마트한 이벤트까지 준비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이장원의 노력을 지켜보던 MC들은 “저런 것도 하냐”, “참 아내를 사랑한다”며 혀를 내둘렀다는 후문. 이장원이 준비한 서포트의 정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장원, 배다해는 책을 출간한 기념으로 북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날 북 콘서트에는 두 사람이 특별히 초대한 특급 게스트가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스페셜 게스트의 등장으로 열기가 뜨거워진 것도 잠시, 게스트는 이내 물건을 무너트리고 소리를 지르는 등 돌발행동을 서슴지 않아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이장원은 사태를 수습하기 위해 백방으로 움직이는 등 진땀을 뺐다고. 그러나 게스트의 폭주는 멈추지 않았고, 결국 현장은 물론 스튜디오까지 눈물바다가 됐다고 해 의문을 자아낸다.

‘동상이몽’은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1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동상이몽2’]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