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대세 배우의 뻔뻔함? 변우석 ‘예능 선재’ 탄생

예능 2024. 05.12(일) 18:1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런닝맨'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배우 변우석이 ‘뻔우석’으로 재탄생한다.

12일 오후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더 경이로운 갓성비 2탄’ 레이스로 꾸며진다.

이날 ‘대세 배우’ 변우석과 함께 가성비 식당들을 찾아다녔다. 푸짐한 한 상 맞춤 가성비 가격을 예측해야만 식사 기회가 제공됐는데 이에, 멤버들은 예리하게 가격 추리에 들어갔지만, 변우석은 ‘런닝맨’ 2회 출연 만에 똥촉 라인에 합류했고, 연이은 그의 활약을 지켜보던 멤버들은 “못 먹은 사람은 우석이 뿐이다”, “배고파서 어쩌냐!”라며 놀림과 함께 폭풍 먹방을 선보이는 이색 케미를 보여줘 웃음을 유발했다.

계속되는 굶주림에 배고픔을 호소하던 변우석은 “저만 못 먹었어요”라며 불만 토로에 나섰는데 유재석은 “스피드가 관건이다!”, “손보다 입이 빨라야 한다!”라며 ‘런닝맨’ 15년 동안 쌓아온 꼼수 기술 전수에 나섰다. 배움을 받은 변우석은 뻔뻔함을 장착한 뒤 식사 자리에 불쑥 난입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고, 이에 멤버들은 “우석이가 이상한 것만 배웠다”, “반칙 기술이 다양하네!”라며 ‘뻔우석’의 탄생을 알렸다.

‘런닝맨’은 오늘(12일) 특별 확대 편성으로 5분 앞당겨져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