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이동건, 父子 여행에서 재혼에 대한 솔직한 심정 밝혀

예능 2024. 05.26(일) 21:0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미우새
미우새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기막힌 운세와 아버지들의 필터 없는 폭로전이 공개된다.

26일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예고편만으로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한 미우새 ‘제1회 부벤져스 투어’ 가 전격 공개된다.

처음으로 단체 부자 여행을 떠나게 된 김종국 X 이동건 X 허경환 X 김희철 父子는 총무로 김종국을 뽑았다. 평소 절약 정신이 투철하기로 소문난 김종국은 공금을 모으며 꼼꼼하게 체크하는가 하면, 아들들에게 돈을 절대로 허투루 쓰지 않겠다며 으름장을 놓았다. 이에 허경환은 “김종국이 총무 하면 돈을 남겨올 수도 있다”라며 불안감을 감추지 못했는데, 과연 총무가 된 ‘짠 종국’이 이끄는 단체 부자 여행은 어떤 모습일지, 기대감이 고조된다.

한편, 4 父子는 여행지에 도착하자마자 특별한 식당으로 향했다. 허경환은 “이 식당에선 잘만 하면 돈을 벌어갈 수 있다”라고 말해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직원과 가위바위보를 해서 이기면 음료가 공짜였던 것. 음료 값을 아낄 수 있다는 사실에 ‘원조 짠 남자’ 종국 父는 여행을 떠난 후 처음으로 함박웃음을 지어 보여 스튜디오를 폭소하게 만들었다. 본격 가위바위보 대결에 나선 미우새 父子들은 온갖 필승 전략을 펼치며 손에 땀을 쥐는 경기를 이어갔는데, 과연 미우새 4父子는 종국 父의 염원대로 공짜 음료를 얻는데 성공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이어 식사 도중 아버지들의 아찔한 ‘아내 폭로’ 수다가 이어져 아들들이 깜짝 놀랐다. 특히 “엄마의 음식이 맛없는데 억지로 먹은 적이 있냐”라는 아들들의 질문에 “아무 말 없이 먹어주니 요리를 잘하는 줄 안다”, “내 아내의 요리는 점수로 따지기 애매하다”라며 아버지들의 거침없는 디스가 이어졌고,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母벤져스는 일제히 뒷목을 잡는 진풍경이 펼쳐진다. 과연, 母벤져스를 들었다 놨다 한 아빠들의 솔직한 답변은 무엇이었을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4 父子는 ‘14억 복권 당첨’의 기운이 서린 의문의 장소에 도착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곳에 도착하자마자 소원을 빌기 시작한 아버지들은 재물운보다도 아들들의 결혼을 간절히 빌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결혼 성공 여부를 점칠 수 있다는 말에 유독 긴장한 4 父子. 운세에 관심이 없어 보이던 김종국마저 결혼 이야기에 솔깃해하며 가장 열정적으로 운세를 점쳐 종국 父를 흐뭇하게 했다. 게다가 “우리 아들은 한 번 다녀왔으니 결혼할 필요 없다”라던 동건 父와, 재혼 생각은 없다던 이동건조차 결국 한마음이 되어 “결혼할 수 있다”를 외치게 된 사연에 관심이 집중된다.

‘미우새’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